경주국립공원 토합산 24곳에 산사태 발생 (석굴암,불국사 국보 위험 ㅜㅜ) > 핫이슈

경주국립공원 토합산 24곳에 산사태 발생 (석굴암,불국사 국보 위험 ㅜㅜ)

작성자 정보

  • 토장군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ecd49ba31c8b23553c1bfa7b164cb9a5_1715615295_7552.jpg


경주국립공원 토함산 24곳에 산사태가 발생했다. 이 산에 있는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이자 국보 제24호인 석굴암과 제21호인 불국사가 위험하다는 환경단체의 지적이 나왔다.

녹색연합이 13일 발표한 토함산 산사태 위험 실태 보고서에 따르면, 토함산에 산사태가 발생하기 시작한 건 2022년 9월 태풍 '힌남노'가 내습했던 시기다. 해발고도 400~700m 지대를 중심으로 지금까지 약 24곳에서 산사태가 일어났다.

녹색연합은 "정상 동쪽 사면이 대표적인 산사태 발생 현장"이라면서 "가장 큰 규모로 산사태가 발생한 곳은 주변 2000평의 토석이 쓸려나갔다"라고 전했다. 



ecd49ba31c8b23553c1bfa7b164cb9a5_1715615297_0659.jpg
 

석굴암 위쪽 2곳에도 산사태가 발생했으며 지금도 석굴암으로 이어지는 계곡과 경사면으로 토석이 흘러내리고 있다고 단체는 전했다.

녹색연합에 따르면 석굴암 입구 주차장 쪽 2곳과 토함산 정상 능선을 기준으로 서쪽의 불국사 방향으로도 산사태가 10곳가량 발생해있는 상황이다. 비가 쏟아지거나 지진이 발생해 지반이 흔들리면 석굴암에 큰 피해가 갈 수 있는 상황이다.

단체는 "'시한폭탄'을 안고 있는 상황과 마찬가지다. 산사태는 물리적 원리에 따라 아래로 쏟아질 뿐 세계문화유산이나 국보라고 피해서 가주지는 않는다"라며 "산사태들은 힌남노가 닥쳤을 때 발생한 뒤 2년 동안 방치돼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토함산 안전 대진단과 산사태 취약 지구 지정, 국립공원 산사태 대응 매뉴얼 마련 등을 주장했다.

경주시는 지난 3월 석굴암 북서쪽에 산사태가 발생한 사실을 파악하고 문화재청으로부터 긴급보수비를 받아 연내 낙석을 방지하는 링네트를 설치하는 작업을 추진하고 있다. 



관련자료

댓글 1

가즈아님의 댓글

  • 가즈아
  • 작성일
무섭다 ㅠㅠ

  • 마피아
    16,150P
  • 파라다이스
    15,500P
  • 국제
    14,700P
  • 4
    원샷원킬
    9,650P
  • 5
    최강삼성
    8,500P
  • 6
    수리수리마수리
    7,350P
  • 7
    토박사
    7,050P
  • 8
    흥민사랑보노
    6,500P
  • 9
    홀드
    6,350P
  • 10
    에이스박스
    6,050P

이벤트 당첨자


  • 글이 없습니다.
알림 0